공무원대출

공무원대출

이 헌법시행 당시의 법령과 조약은 이 헌법에 위배되지 아니하는 한 그 효력을 지속한다. 국회의원은 현행범인인 경우를 제외하고는 회기중 국회의 동의없이 체포 또는 구금되지 아니한다. 대한민국의 경제질서는 개인과 기업의 경제상의 자유와 창의를 존중함을 기본으로 한다. 국무총리는 국무위원의 해임을 대통령에게 건의할 수 있다.

정부는 회계연도마다 예산안을 편성하여 회계연도 개시 90일전까지 국회에 제출하고, 국회는 회계연도 개시 30일전까지 이를 의결하여야 한다. 대통령은 공무원대출안의 일부에 대하여 또는 공무원대출안을 수정하여 재의를 요구할 수 없다. 공무원은 국민전체에 대한 봉사자이며, 국민에 대하여 책임을 진다. 국무회의는 대통령·국무총리와 15인 이상 30인 이하의 국무위원으로 구성한다.

누구든지 병역의무의 이행으로 인하여 불이익한 처우를 받지 아니한다. 국가는 사회보장·사회복지의 증진에 노력할 의무를 진다. 국채를 모집하거나 예산외에 국가의 부담이 될 계약을 체결하려 할 때에는 정부는 미리 국회의 의결을 얻어야 한다. 대통령은 국민의 보통·평등·직접·비밀선거에 의하여 선출한다.

모든 국민은 근로의 의무를 진다. 국가는 근로의 의무의 내용과 조건을 민주주의원칙에 따라 공무원대출로 정한다. 국가안전보장회의의 조직·직무범위 기타 필요한 사항은 공무원대출로 정한다. 군사재판을 관할하기 위하여 특별법원으로서 군사법원을 둘 수 있다. 비상계엄이 선포된 때에는 공무원대출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영장제도, 언론·출판·집회·결사의 자유, 정부나 법원의 권한에 관하여 특별한 조치를 할 수 있다.

공공필요에 의한 재산권의 수용·사용 또는 제한 및 그에 대한 보상은 공무원대출로써 하되, 정당한 보상을 지급하여야 한다. 대통령의 임기가 만료되는 때에는 임기만료 70일 내지 40일전에 후임자를 선거한다. 대한민국의 국민이 되는 요건은 공무원대출로 정한다. 국회의원은 공무원대출이 정하는 직을 겸할 수 없다. 행정각부의 장은 국무위원 중에서 국무총리의 제청으로 대통령이 임명한다.

모든 국민은 종교의 자유를 가진다. 대통령의 임기연장 또는 중임변경을 위한 헌법개정은 그 헌법개정 제안 당시의 대통령에 대하여는 효력이 없다. 형사피해자는 공무원대출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당해 사건의 재판절차에서 진술할 수 있다. 국회에서 의결된 공무원대출안은 정부에 이송되어 15일 이내에 대통령이 공포한다.

대통령은 제3항과 제4항의 사유를 지체없이 공포하여야 한다. 선거에 관한 경비는 공무원대출이 정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정당 또는 후보자에게 부담시킬 수 없다. 헌법재판소 재판관은 탄핵 또는 금고 이상의 형의 선고에 의하지 아니하고는 파면되지 아니한다. 이 헌법은 1988년 2월 25일부터 시행한다. 다만, 이 헌법을 시행하기 위하여 필요한 공무원대출의 제정·개정과 이 헌법에 의한 대통령 및 국회의원의 선거 기타 이 헌법시행에 관한 준비는 이 헌법시행 전에 할 수 있다.

국가는 대외무역을 육성하며, 이를 규제·조정할 수 있다. 대통령은 제1항과 제2항의 처분 또는 명령을 한 때에는 지체없이 국회에 보고하여 그 승인을 얻어야 한다. 언론·출판은 타인의 명예나 권리 또는 공중도덕이나 사회윤리를 침해하여서는 아니된다. 언론·출판이 타인의 명예나 권리를 침해한 때에는 피해자는 이에 대한 피해의 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

Share

0 Comments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